서브상단 글자

연구논문

HOME     연구성과물     연구논문

김경남, 근대 유학생 담론의 지형 변화와 1920년대 중국 유학 담론 분석, 한중인문학연구, 2020.03
저자 : 관리자 등록일시 : 2020-05-11 04:26:23
첨부파일 :
논문제목 : 근대 유학생 담론의 지형 변화와 1920년대 중국 유학 담론 분석

저자 : 김경남 (단국대학교 일본연구소 HK+연구교수)

등재지 : 『한중인문학연구』 제 66집

발행처 : 한중인문학회

주제어 : 근대, 유학생, 중국 유학, 유학 안내, 편견


<요약>
우리나라에서 유학생이 출현한 것은 1881년 조사시찰단 파견 이후이다. 그후 1895년 재일 관비 유학생(官費留學生) 파견을 비롯하여, 1900년대 다수의 재일 사비 유학생이 급증했다. 그 과정에서 유학생 파견이나 유학생의 역할 등에 대한 다양한 담론이 형성되었는데, 1910년 강제 병합 직후까지 주요 유학 대상지는 일본 또는 서구였다. 그러나 1920년대에 이르러 중국 유학의 필요성이 제기되고, 동아일보를 비롯한 다수의 유학 안내 기사가 게재되기도 하였다. 그러나 이 시기의 중국 유학에 대한 관념에서도 ‘천이심’으로 표현되는 중국에 대한 편견이 적지 않게 존재했음을 확인할 수 있다. 1920년대 중국 유학의 실제에 대해서는 현재까지 많은 연구가 진행되지 못한 상황이어서 그 전모를 파악하기 어렵다. 다만 상당수의 유학 안내 자료를 근거로 할 때, 그 당시 중국의 유명한 대학 가운데 상당수가 교회학교였으며, 영어를 중심으로 한 서구식 학제를 운영하였음을 확인할 수 있다. 즉 유학의 동기가 중국 학문과의 교류 차원보다는 서구 유학을 위한 발판으로 인식되는 경우가 많았다는 뜻이다.
이전글 김세종, 지식과 권력의 관계에 대한 고찰 Ⲻ 지식의 권력화 연구 방법론과 공자 사...
다음글 허재영, 근대 지식 수용 과정에서 헐버트 시리즈 교과서의 의의, 한중인문학연구, 20...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