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브상단 글자

INK
연구성과물

연구논문

HOME     연구성과물     연구논문

허재영, 지식 교류의 관점에서 본 한국에서의 『자서조동』수용 양상, 아세아연구, 2018.9
저자 : 관리자 등록일시 : 2018-11-15 18:06:16
첨부파일 :

문제목 : 지식 교류의 관점에서 본 한국에서의 자서조동수용 양상

 

저자 : 허재영 (단국대학교 일본연구소 HK+연구교수)

 

등재지 : 아세아연구 613

 

발행처 : 고려대학교 아세아문제연구소

 

주제어 : 자서조동自西徂東, 파버, 서양 지식, 새로운 지식, 지식 교류, Jaseojodong, E.Faber, Christian doctrine, new knowledge, interchanging knowledge

 

<요약>

이 글은 19세기 말 중국에서 전교 활동을 펼친 독일인 선교사 에른스트 파버(Ernst Faber, 1839-1899, 중국명 花之安)자서조동自西徂東을 중심으로, 근현대 지식 교류의 양상을 살피는 데 목표를 두었다. 파버는 1839년 독일에서 태어나 1865년부터 중국에서 전교 활동을 하였으며, 1879년부터 1884년 사이에 자서조동을 저술하였다.

이 책의 제목인 자서조동은 본래 시경대아편문왕지십에서 유래한 말이나 파버의 저서에서는 ‘Civilization, from West to East’라는 영문 제목이 뜻하는 것처럼 문명론적 관점에서 서양 지식을 동양에 소개하는 내용으로 구성되었다. 이 책은 55책으로 구성되었으며, 1 ‘서례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중국인 각성을 목표로 저술되었다.

한국에서 이 책이 수용되는 시점은 1900년대 전후로 볼 수 있는데, 이 시기는 상해 광학회 서적이 폭넓게 유입되던 시기였다. 독립신문의 기사에서 확인할 수 있듯이, 이 책은 당시 개화사상가나 기독교인들에게 적극적으로 수용해야 할 지식으로 간주되었으나, 황성신문동서양 각국 종교 원류집필자나 간재艮齋와 같은 유학자들은 이 책의 내용에 대해 비판적 태도를 보였다. 이처럼 새로운 지식에 대한 수용과 비판이 상호작용하는 모습은 지식 수용 과정에서 나타나는 보편적인 현상으로 해석된다.

이전글 최승은, 「본조둔사(本朝遯史)」에 나타난 지식인 하야시 돗코사...
다음글 김우진, 숙종대 몽고‧러시아에 대한 知識‧情報 분석 -청과 몽고...
목록